김혜수·유연석, 3년 연속 청룡영화상 MC 확정

제41회 청룡영화상, 오는 12월 11일 인천 영종도 파라다이스시티에서 개최
SBS·네이버 TV 통해 생중계

(사진=호두앤유엔터테인먼트, 킹콩 by 스타쉽 제공)
배우 김혜수와 유연석이 3년 연속 청룡영화상 MC로 나선다.

'청룡의 얼굴' 김혜수는 지난 1993년 제14회 청룡영화상 시상식을 시작으로 27회째 청룡영화상과 함께하고 있다. 유연석은 3년 연속 MC로 낙점됐다.

청룡영화상 측은 "무엇보다 김혜수와 함께 3년 연속 청룡영화상 진행자로 나서 의미가 깊다"며 "두 배우가 환상적인 호흡을 바탕으로 청룡영화상을 책임지는 만큼 올해도 매끄럽고 격조 있는 진행이 예상된다"고 밝혔다.

올해도 어김없이 한국 영화의 성과를 되새기는 자리에 나서는 김혜수는 "코로나로 모두가 힘든 한 해였다. 이 힘든 시기에도 우리 영화를 지켜내신 영화인들과 잊지 않고 영화를 사랑해 주신 관객 여러분께 감사드린다"며 "지치고 힘들 때 영화가 여러분 곁에 작은 위로와 희망을 드렸으면 한다"고 말했다.

이어 "하루빨리 영화를 사랑하는 모든 분이 맘껏 영화를 즐길 수 있는 날이 오길 바란다"고 전했다.

유연석은 "3년 연속 청룡영화상에서 김혜수 선배와 MC로 함께 무대에 설 수 있게 되어 영광스럽게 생각한다"며 "올해는 코로나19로 문화 예술계와 영화 산업이 힘든 시기였음에도 그 자리를 지켜주신 많은 영화인을 빛내는 자리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제41회 청룡영화상은 오는 12월 11일 오후 9시 인천 영종도 파라다이스시티에서 열리며, SBS와 네이버 TV를 통해 생중계된다.

(사진=청룡영화상 제공)

이 시각 주요 뉴스

스포츠 영상

인기 뉴스

노컷 스포츠 공식 SNS 채널

facebook twitter instergram youtube band kakao channe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