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확산에 '명탐정 코난: 진홍의 수학여행' 개봉 연기

(사진=CJ ENM 제공)
애니메이션 '명탐정 코난: 진홍의 수학여행'이 코로나19 확산세에 개봉을 연기했다.

배급사 CJ엔터테인먼트는 25일 "코로나19의 3차 유행으로 수도권 등 사회적 거리 두기가 2단계로 격상됨에 따라 피해 및 추가 확산 방지를 위해 고심 끝에 개봉을 연기하게 되었다"며 "정확한 개봉일은 추후 확정이 되는 대로 안내해 드리겠다"고 밝혔다.

이어 "관객분들께 약속한 개봉일에 영화를 선보이지 못하게 된 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며 "집단 감염에 대한 사회 전반의 우려가 커지고 있는 가운데 추가 피해를 미연에 방지하고자 거듭된 논의 끝에 내린 결정인 만큼 너른 양해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명탐정 코난: 진홍의 수학여행'은 초등학생 코난에서 본 모습으로 돌아간 고등학생 탐정 쿠도 신이치가 수학여행에 참가해 오랜 소꿉친구 모리 란과 서로 마음을 확인하려는 중, 마치 전설 속 요괴 '텐구'가 벌인 듯한 기묘한 연쇄 살인 사건을 파헤치는 이야기다.

이 시각 주요 뉴스

스포츠 영상

인기 뉴스

노컷 스포츠 공식 SNS 채널

facebook twitter instergram youtube band kakao channe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