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최진혁(사진=자료사진/노컷뉴스)
배우 최진혁을 사칭해 금전을 요구하는 SNS 계정에 주의가 요구된다.

최진혁 소속사 지트리크리에이티브는 20일 공식 SNS 계정을 통해 "최근 최진혁 공식 계정과 유사한 계정 등으로 최진혁을 사칭하는 금전적 요구 사례가 발생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소속사는 "현재 지트리크리에이티브 공식 계정과 최진혁 공식 계정 외 다른 계정은 운영되지 않고 있다"며 "어떠한 상황에도 금전적인 요구는 발생할 수 없으므로 팬 여러분들의 주의를 당부드린다"고 강조했다.

이어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통해 더 이상의 피해를 방지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