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성균 한국프로축구연맹 팀장, AFC 클럽라이센싱 TF팀 부의장 선임

박성균 한국프로축구연맹 팀장(가운데)은 최근 신설된 아시아축구연맹 클럽라이센싱 태스크포스팀 부의장으로 선임됐다.(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한국프로축구연맹은 16일 박성균 팀장이 아시아축구연맹(AFC) 클럽라이센싱 태스크포스(TF)팀 부의장으로 선임됐다고 밝혔다.

AFC는 지난 10일 집행위원회를 열고 자문기구 성격의 AFC 클럽라이센싱 TF팀에 대한 심의를 했다. TF팀은 AFC 챔피언스리그와 AFC컵에 참가 중인 국가의 클럽라이센싱 담당자 가운데 총 9명을 선발했으며 하마드 모하메드 알즈네이비(아랍에미리트)를 의장으로, 박성균 팀장을 부의장으로 선임했다.

이번에 선발된 TF팀의 임기는 4년으로 주요 역할은 국가별 AFC 클럽라이센싱 시행 준수 여부 모니터링, 현 규정 리뷰 및 개정 건의, 규정 개정 시 국가별 상황 파악 및 의견 개진 등이다. 다만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당분간 비대면으로 활동을 진행한다.

박성균 팀장은 현재 연맹 경영기획팀과 구단지원팀 팀장을 겸임하며 국제축구연맹(FIFA)과 AFC 경기 감독관으로도 활동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