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낮 음주운전에 6세 아이 사망…김원효 "처벌강화"

(사진=김원효 인스타그램 캡처)
코미디언 김원효가 대낮 음주운전 사고로 6세 아이가 사망한 사건과 관련해 처벌 강화를 촉구했다.

김원효는 13일 인스타그램에 "남의 일이 아닙니다. 그만 좀 합시다! 음주운전"이라며 "제발 좀 합시다! 처벌강화! 기사를 볼 때마다 가슴이 아프다"는 글을 남겼다.

이와 함께 대낮 음주운전 사고로 사망한 6세 아이에 관한 기사를 캡처해 올렸다.

경찰에 따르면 지난 6일 오후 3시 30분쯤 서울 서대문구에서 A씨가 술을 마신 뒤 운전을 하다 인도에 있는 가로등을 들이받았다. 가로등이 쓰러지며 6세 아이를 덮쳐 사망에 이르렀다. 적발 당시 A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 취소 수준으로 나타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