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탁 어느덧 데뷔 15년…"내 사람들 덕에 버텨"

가수 영탁(사진=뉴에라프로젝트 제공)
데뷔 15주년을 맞은 가수 영탁이 자필 편지로 팬들에게 고마움을 전했다.

영탁은 12일 뉴에라프로젝트 공식 SNS에서 공개된 자필 편지를 통해 "사실 오래오래 노래하자는 마음만 컸지 데뷔 몇 년 이런 것은 크게 의미를 두지 않고 지내 왔는데 어느덧 시간이 흘러 처음 세상에 제 목소리를 알리게 된 지 15년이 됐다"고 운을 뗐다.

이어 "포기하지 않고 버틸 수 있었던 것은 곁에서 항상 응원해준 내 사람들 덕분이라 생각한다"고 팬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하면서 "한결 같은 영탁으로 오래오래 노래하고 싶다"는 바람을 전했다.

그는 "좋은 기운, 좋은 에너지로 보답하는 가수 영탁이 되겠다"며 "늘 웃는 일만 가득하시길 바랍니다. 고마워요 내 사람들"이라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