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구 팬 갈증 풀어줄 KBL컵 대회 사상 첫 개최

9월20일부터 27일까지 군산 월명체육관에서 개최
프로농구 10개 구단과 상무 등 11개 팀 참가


2020 MG새마을금고 KBL컵 대회(이하 컵대회)가 오는 20일부터 27일까지 군산 월명체육관에서 개최된다.

KBL은 10월9일 개막을 앞둔 2020-2021시즌 프로농구에 대한 팬과 미디어의 기대와 관심을 모으기 위해 역대 최초로 컵대회를 준비하게 됐다고 9일 밝혔다.

초대 타이틀 스폰서로 MG새마을금고가 함께 한다.

KBL은 지난 8월29일과 30일 양일에 걸쳐 개최될 예정이었던 2020 현대모비스 서머매치(Summer Match)가 코로나19의 재확산으로 인해 갑작스럽게 취소돼 팬들의 아쉬움이 더해진 만큼 더욱 새로워진 모습으로 컵대회를 운영할 계획이다.

이번 대회는 KBL 10개 구단과 국군체육부대 상무까지 총 11팀이 참가해 4개조 조별 예선을 펼친 후 4강 토너먼트로 최종 우승팀을 가리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어느 시즌보다 수준 높은 외국선수들에 대한 기대감이 높은 가운데 아시아쿼터 제1호로 KBL 최초 일본인 선수가 된 나카무라 타이치(원주 DB) 역시 컵대회에서 데뷔한다.

2020-2021시즌 개막을 앞두고 10개 구단 모두가 참가하는 대회인만큼 각 팀의 전열을 정비하고 호흡을 맞추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20일부터 25일까지 예선이 진행되고 26일과 27일에는 각각 4강과 결승이 펼쳐진다.

컵대회는 SPOTV2, SPOTV G&H와 네이버 스포츠를 통해 생중계된다. 우승팀과 준우승팀에게는 각각 3천만원과 1천만원의 시상금이 수여된다.

아울러 컵대회 MVP는 KBL 기자단 투표를 통해 선정될 예정이며 1백만원의 상금의 수여된다.

한편 KBL은 선수단 및 관계자들의 코로나19 감염을 방지하기 위해 이번 대회를 무관중 경기로 진행한다.

경기장 출입 시 체온 측정, 전문 의료진 배치, 격리실 운영, 손 세정제 비치, 마스크 착용 등 방역과 안전에 만전을 기해 운영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