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이현·인교진, 신생 기획사 전속계약…매니저와 의리

키이스트 부사장 홍민기 대표가 설립한 신생 매니지먼트사
동고동락한 매니저 따라 전속계약 체결…"의리 고맙다"

(사진=에이치앤드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소이현·인교진 부부가 새로운 소속사로 둥지를 옮겼다.

8일 에이치앤드엔터테인먼트(H& Entertainment)는 소이현·인교진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에이치앤드 홍민기 대표는 "두 배우가 에이치앤드와 새로운 시작을 알렸다"면서 "신생 매니지먼트이지만, 소이현은 2010년부터, 인교진은 2015년부터 함께 해 온 매니저를 따라 전속계약을 체결한 의리에 고마움을 전하며 '인소부부'의 배우 생활의 2막도 즐겁게 함께 하겠다"는 소식을 전했다.

소이현은 SBS '운명과 분노', KBS '여자의 비밀', SBS '쓰리 데이즈' 등에 출연했다. 더불어 예능 '공부가 머니?', '서울촌놈', '밥블레스유2', '더 짠내투어' 등 여러 프로그램들에 출연해 솔직한 모습을 공개했다.

인교진은 JTBC '나의 나라', KBS '동백꽃 필 무렵', '죽어도 좋아', '저글러스' 등에 출연했고, 예능 등에서 사랑꾼·딸바보의 모습을 보여줬다. 오는 19일 첫 방송 예정인 KBS 2TV 새 주말드라마 '오! 삼광빌라'에서 밤무대 트로트 가수 김확세 역으로 연기 변신을 꾀할 예정이다.

인교진, 소이현 부부는 SBS 예능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 함께 출연해 많은 사랑을 받기도 했다.

인교진·소이현이 전속 계약 소식을 전한 에이치앤드엔터테인먼트는 전 키이스트 부사장이었던 홍민기 대표가 설립한 신생 매니지먼트사로 정인선, 곽동연이 소속돼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