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윤종신이 3일 모친상을 당했다. (사진=노컷뉴스 자료사진)
가수 윤종신이 모친상을 당했다.

윤종신은 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어머니의 사진과 함께 "사랑하는 저의 어머니 송순덕 권사께서 2020년 9월 3일 밤 10시 27분에 향년 85세의 연세로 소천하셨습니다. 요즘 코로나19로 인해 조문하시기 어렵습니다. 우리 모두의 건강을 위해 부디 계신 곳에서 마음으로 어머니 명복을 빌어주시길 바랍니다"라는 글을 올렸다.

해외에서 '이방인 프로젝트'를 진행 중인 윤종신은 지난 7월 어머니가 갑자기 위중해지셔서 급히 귀국했다고 밝힌 바 있다.

윤종신 모친상 소식에 김태호 PD, 뮤지컬 배우 김호영, 가수 하림, 래퍼 타이거JK, 방송인 장영란, 김영란, 배우 박중훈, 김기방, 코미디언 홍윤화 등이 댓글로 추모의 뜻을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