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정음 4년 만에 이혼…소속사 "원만한 협의 노력"

2016년 프로골퍼 출신 사업가 이영돈과 결혼…이듬해 아들 출산
소속사 "황정음 이혼조정 신청서 제출…사유는 사생활이라 못 밝혀"

배우 황정음. (사진=씨제스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황정음이 결혼 4년 만에 이혼한다.

황정음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3일 CBS노컷뉴스에 "황정음이 이혼조정 신청서를 제출했다"며 "원만하게 이혼 협의를 할 수 있도록 하겠다. 이혼 사유 등 세부 사항은 사생활이라 밝힐 수 없는 점 양해 부탁드린다"라고 밝혔다.

이날 한 매체는 황정음이 2일 수원지방법원 성남지원에 이혼조정신청서를 제출했다고 보도했다.

황정음은 2016년 프로골퍼 출신 사업가 이영돈과 결혼해 이듬해 8월에 아들을 낳았다.

황정음은 2001년 슈가로 데뷔한 후, 2009년 '지붕뚫고 하이킥'에 출연해 스타덤에 올랐다. 이후 '자이언트' '비밀' '킬미, 힐미' '그녀는 예뻤다' '운빨로맨스' 등 다수 드라마에서 활약하며 시청률과 연기력 모두 인정받는 배우로 자리매김했다. 최근에는 2년 만에 복귀해 '쌍갑포차' '그놈이 그놈이다'에 출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