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리언 달러 트러블'-'부니베어: 원시시대 대모험'도 개봉 연기

애니메이션 '밀리언 달러 트러블'과 '부니베어: 원시시대 대모험'이 코로나19 영향으로 개봉을 미뤘다. (사진=각 수입사 제공)
수도권 '사회적 거리 두기'가 2.5단계로 격상하는 등 코로나19 상황이 나빠지는 가운데, 개봉 예정이었던 영화들이 줄줄이 연기 소식을 알렸다.

애니메이션 '밀리언 달러 트러블' 수입사 ㈜키다리이엔티는 "9월 개봉하여 건강한 웃음을 전달하려 했던 애니메이션 '밀리언 달러 트러블'이, 최근 코로나19의 재확산과 사회적 거리 두기 2.5단계 격상에 따라 추가 확산 방지를 위해 개봉을 연기하게 됐다"라고 2일 밝혔다.

이어 "관객분들의 건강과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하여 오랜 고심 끝에 내린 결정이오니, '밀리언 달러 트러블'의 개봉을 기다리셨던 모든 분들의 너른 양해 부탁드리겠다. 정확한 개봉 일정은 추후 다시 한번 안내 드리도록 하겠다"라고 전했다.

또 다른 애니메이션 '부니베어: 원시시대 대모험'도 같은 날 수입사 ㈜영화공간을 통해 개봉 연기를 알렸다. ㈜영화공간은 "9월 10일로 예정되어 있던 '부니베어: 원시시대 대모험'이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개봉을 잠정적으로 연기한다. 추후 개봉 일정은 상황을 지켜보며 결정되는 대로 안내 드리겠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부니베어: 원시시대 대모험'의 개봉을 기다려주신 모든 분들에게 너른 양해를 부탁드리며 하루빨리 사태가 호전되길 바란다"라고 덧붙였다.

'밀리언 달러 트러블'은 하루하루를 플렉스(돈을 마음껏 쓰는 행위)하던 상속 강아지 '트러블'이 주인 할머니의 사고 후 난생처음 바깥세상에 나가서 새로운 주인을 찾는 이야기다. 감독은 케빈 존슨이다. 빅 션, 루시 헤일, 스눕독, 제이슨 므라즈 등이 목소리 연기에 참여했다.

'부니베어: 원시시대 대모험'은 블랙홀에 빠져 원시시대로 날아간 곰돌이 형제의 상상을 초월하는 모험과 우정을 그린 초특급 애니메이션이다. 감독은 정량, 임회달 두 사람이며 장위, 장병군, 담소, 유패가 목소리 연기를 했다.

앞서 다큐멘터리 '브레이크 더 사일런스: 더 무비', 외화 '파티마의 기적', '킹스맨: 퍼스트 에이전트', '뮬란', '뉴 뮤턴트', 영화 '나를 구하지 마세요', '돌멩이', '검객', '승리호' 등 여러 편의 영화가 코로나19 영향으로 개봉을 미뤘다.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2일 0시 기준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는 267명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