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시우, 다시 한번 PGA투어 상위권 도전

배러쿠다 챔피언십 1R 공동 18위

김시우는 변형스테이블포드 방식으로 열리는 미국프로골프(PGA)투어 배러쿠다 챔피언십에서 상위권 도전에 다시 한번 도전한다.(사진=연합뉴스)
김시우(25)가 다시 한번 상위권에 도전한다.

김시우는 31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트러키의 타호 마운틴클럽(파72·7518야드)에서 열린 미국프로골프(PGA)투어 배러쿠다 챔피언십 1라운드에서 공동 18위에 올랐다.

변형스테이블포드 방식으로 열린 이번 대회에서 김시우는 버디 5개, 보기 2개로 8점을 얻었다. 변형 스테이블포드 방식은 알바트로스 8점, 이글 5점, 버디 2점, 파 0점, 보기 -1점, 더블보기 이하 -3점으로 각 홀의 성적에 따라 점수를 준다.

직전 대회인 3M오픈에서 최종일 부진으로 아쉽게 '톱 10' 진입에 실패한 김시우는 이 대회에서 재도전에 나섰다.

함께 출전한 이경훈(29)은 위창수(48)와 함께 4점으로 공동 50위로 출발했다. 배상문(34)은 3점으로 공동 62위다.

한편 애덤 솅크, 라이언 무어(이상 미국)은 나란히 14점을 기록해 공동 선두로 나섰다. 로버트 스트렙, 패트릭 로저스(이상 미국) 등 3명의 공동 3위 그룹은 3점 차로 추격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