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이상옥 췌장암 투병 끝 사망…향년 46세

이상옥 지난 28일 췌장암 악화돼 응급실 옮겨졌지만 사망
'부산행' '가려진 시간' '장산범' '소원' 등 다수 영화 출연

배우 이상옥. (사진=이상옥 SNS 캡처)
배우 이상옥이 췌장암 말기 투병 끝에 지난 28일 별세했다. 향년 46세.

고(故) 이상옥은 췌장암 말기로 투병생활을 하다 상태가 악화돼 응급실로 옮겨졌으나 결국 사망한 것으로 알려졌다.

고인은 생전 영화 '소원' '맨홀' '순정' '부산행' '가려진 시간' '판도라' '여고생' '장산범' 등 다수 영화에 출연했고 연극 무대에서도 활동했다.

고 이상옥의 빈소는 서울 종로구 혜화동 서울대학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발인은 오는 30일 정오에 엄수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