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시카 차스테인의 압도적 액션 '에이바', 9월 개봉

(사진=㈜제이앤씨미디어그룹 제공)
제시카 차스테인의 압도적 액션이 돋보이는 외화 '에이바'(AVA)가 9월 개봉을 확정했다.

'에이바'(감독 테이트 테일러)는 타깃 제거 100% 킬러 에이바(제시카 차스테인)가 작전 도중 금기를 어기게 되고, 조직의 제거 대상이 되면서 '죽거나, 죽이거나' 살기 위한 본능을 깨우는 액션 블록버스터다.

제2의 '존 윅' 탄생을 알린 '에이바'는 세계적인 배우 제시카 차스테인의 캐스팅 소식으로 개봉 전부터 화제를 모았다.

극 중 타깃 제거 100% 킬러 에이바로 변신한 제시카 차스테인은 살기 위해 모든 위협을 제거해가는 통제 불능 킬링 액션을 펼칠 예정이다.

숨 막히는 총격전과 다이내믹한 격투신 등 쉴 새 없이 펼쳐지는 액션 시퀀스들은 '블랙 팬서' '데드풀' 시리즈 액션팀 제작진이 참여해 완성도를 최고조로 끌어올리며 폭발적인 아드레날린을 선사할 것이다.

여기에 콜린 파렐, 존 말코비치, 지나 데이비스 등 할리우드 대표 배우들이 참여해 이목을 끈다.

이번에 공개한 티저 포스터는 제시카 차스테인의 카리스마 넘치는 비주얼로 단번에 시선을 사로잡는다.

짧은 금발 머리와 블랙 슈트를 입은 제시카 차스테인은 지금껏 본 적 없는 파격 변신을 예고. 여기에, 포스 넘치는 총까지 더해져 강렬한 느낌을 한층 배가한다.

"죽거나 죽이거나"라는 카피는 타깃이 된 킬러 에이바가 살기 위해 쫓고 쫓기는 운명에 맞서는 스토리를 엿볼 수 있어 올여름 최고의 기대작으로 주목받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