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재석의 선행…저소득 여성 청소년 위해 생리대 등 후원

방송인 유재석 (사진=이한형 기자/노컷뉴스 자료사진)
방송인 유재석이 다시 한번 선행에 동참했다.

국제개발협력 NGO 지파운데이션은 유재석이 저소득 여성 청소년 500명에게 위생용품을 후원했다고 23일 밝혔다.

유재석이 저소득 여성 청소년들에게 전달한 위생용품 키트에는 6개월 치 생리대, 여성청결제, 찜질팩, 생리대 파우치, 기초 화장품, 손 소독제, 응원 메시지가 담겼다. 전국 49개 지역아동센터를 통해 500명에게 지원됐다는 게 지파운데이션의 설명이다.

유재석은 올해 4월에도 5천만 원의 성금을 지파운데이션에 기부해 저소득 여성 청소년의 생리대 지원에 나선 바 있다.

지파운데이션은 2016년 깔창 생리대 파동 후 몸의 변화를 경험한 여성 청소년들이 생리대 부족으로 상처받지 않도록 생리대 지원 사업을 지속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