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희철, 악플러 법적 대응 "선처 無, 계속 잡을 겁니다"

슈퍼주니어 김희철이 악성 게시물 작성자들에게 법적 대응하겠다고 22일 밝혔다. (사진=김희철 공식 홈페이지)
그룹 슈퍼주니어 멤버이자 방송인인 가수 김희철이 악성 게시물 작성자들을 향해 법적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김희철은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고소장 사진과 함께 글을 올렸다. 고소장 첫 페이지에는 사건 내용(정보통신망이용촉진및정보보호등에관한법률위반 등), 고소인(김희철), 고소대리인(법무법인 정솔), 담당 변호사(문형찬·전인규·신광현·김지연·이수진·황서현)와 제출처(서울중앙지방검찰청)가 나타나 있다.

김희철은 "선처 없습니다. 설령 합의하더라도 모두 변호사에게 줄 겁니다. 정솔 변호사분들과 강남경찰서 수사관님들 감사합니다. 여기서 멈추지 않고 악플러들 계속 잡을 겁니다"라며 "답 없는 악플러들과 끝까지 싸우며 자료를 모으고 제게 힘이 되어준 내 팬들, 그 누구보다 힘들었을 텐데… 정말 고마워요^-^♡ 앞으로도 재수야 없겠지만 사고는 안 치는 우주 대스타 김희철 되겠습니다!!"라고 썼다.

김희철은 지난 4월에도 본인의 유튜브를 통해 악성 게시물 작성자들에게 강경하게 대응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당시 김희철은 "나는 범죄자에 대해서 고소를 할 것이고 악플러에 대해서 선처 안 할 것"이라며 "악플러들한테 사과하고 싶은 마음 1도 없고, (악플러들이) 그렇게 화력이 세고 단합력이 좋다고 하는데 그 화력이랑 단합력 경찰서에서도 보여주세요"라고 말했다.